남산에 울려퍼진 평화기원 남산 봉화식

URL복사

민주평통 중구협 주최… 대북 고천, 봉화 점화, 평화 콘서트 등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 정봉주 의원 함께하는 북 콘서트도 열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중구협의회(회장 신진호)가 주최한 ‘제29회 평화 기원 남산 봉화식’이 11월 11일 남산공원 팔각정에서 개최됐다. 이 행사는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후원했다.

 

1992년 신년 평화 통일을 염원하며 시작한 남산 봉화식은 올해 29회째를 맞고 있다.

작년에는 코로나로 인해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약식으로 열렸었다.

 

이날 봉화식에 앞서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과 정봉주 전 국회의원과 함께하는 시민 참여 북 콘서트가 열려 관심을 끌었으며, 이어서 열린 평화 콘서트는 남한 팝페라 가수 박완과 북한 팝페라 가수 명성희의 남남북녀가 화합의 공연을 선사했다.

이날 식전 행사로 △시민과 함께하는 종전 선언 △평화 기원 메시지로 한반도 지도 그리기 △마스크 페인팅 △캐리커처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캠페인 등이 진행됐다.

 

이날 봉화식에는 서양호 구청장, 신진호 민주평통 중구협의회장, 박순규 박기재 시의원, 중구의회 김행선 부의장, 이승용 길기영 윤판오 고문식 이화묵 이혜영 의원, 박한성 대한노인회 중구지회장, 남월진 중구문화원장, 김명곤 새마을운동중앙회 중구지회장, 문기식 한국자유총연맹 중구협의회장, 이영도 자연보호중구협의회장, 권대하 중구미술협회장, 민주평통 중구협의 임원들과 주민들이 많이 참석했다.

 

신진호 민주평통중구협의회장은 “코로나19라는 엄중한 시기에 조심스럽게 진행되는 ‘평화기원 남산봉화식’인 만큼 우리 모두에게 특별한 시간으로 기억됐으면 한다”며 “한반도 통일로 가는 길에 늘 민주평통 중구협의회가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서양호 구청장은 “단계적 일상회복 시기에 맞는 오늘 행사를 통해 일상의 소중함을 다시 한 번 깨닫는 계기가 됐다”며 “오늘 남산봉화식이 정부가 지향하는 지속가능한 한반도 통일로 가는 길에 부응하길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조영훈 중구의회 의장을 대신해 축사를 대독한 김행선 부의장은 “8천만 겨레의 의지를 한 데 모은 봉화가 화해와 협력의 평화 통일로 나아가는 희망의 빛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되지 않은 만큼 각별히 조심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