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앞두고 행안부 장관 남대문시장 방문

화재예방 안전점검 일환… 시장상인‧소방근무자 등 격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이 지난 11일 추석을 앞두고 화재예방 및 안전상황 등을 점검하기 위해 남대문시장을 방문해 화재 경계지구 확인, 남대문시장 자체소방대 격려, 소방장비 비치시설 등을 점검하고, 화재발생 지역 및 대도상가 현장을 방문해 주변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는 서양호 구청장, 이웅기 중부소방서장, 박영철 남대문시장주식회사 대표이사, 김인 남대문충무로 새마을금고 이사장, 김재용 전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박영철 사장은 진 장관에게 지구단위계획을 해제해주고, 외국 관광객 휴식공간 조성을 요구했다. 그리고 남대문시장 내 자체 소방대원 2명에 대한 인건비 지원이나, 소방대원 파견을 요청하기도 했다. 당초 소방대원이 파견됐었지만 인건비 문제를 이유로 오래전에 중단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앞서 진 장관은 서울중부소방서를 방문해 소방서 주요현안업무를 보고 받고, 화재 특별 경계 근무에 임하고 있는 소방공무원 등을 격려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