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의회 박영한·이혜영 의원직 사퇴

URL복사

시의원 제1·2선거구 출마위해… 경선대비에 집중

 

중구의회 박영한 의원(행정보건위원장)과 이혜영 의원이 각각 시의원 출마를 위해 구의원직을 사퇴했다. 박영한 의원은 19일, 이혜영 의원은 18일 각각 사퇴했다.

 

박 의원은 시의원 제1선거구(소공동, 명동, 광희동, 을지로동, 신당동, 중림동, 신당5동, 동화동, 황학동) 믿음직한 중구의 아들임을 역설하고 반듯한 일꾼, 준비된 일꾼, 중구의 자존심임을 내걸고 적극적으로 뛰고 있다.

 

이혜영 의원은 제2선거구(회현동, 필동, 장충동, 다산동, 약수동, 청구동)에서 일 하는 이혜영, 함께 잘 하는 이혜영 임을 주창하면서 경선을 준비하고 있다.

 

한편 시의원 후보에 도전하고 있는 중구의회 고문식 의원과 이화묵 의원도 경선 결과에 따라 의원직을 사퇴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