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약수동 분회 마스크 전달

URL복사

코로나19가 끝날 때까지 방심금물… 약수동 주민들에 1천장 배포

 

 

한국자유총연맹 중구약수동분회(분회장 황수왕)에서 지난 23일 약수시장등 약수동 일대에서 주민들에게 마스크 1천장을 전달해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이날 마스크 전달행사에는 황수왕 분회장을 비롯해 김행선 중구의회 부의장, 문기식 자유총 중구지회장, 임택근 총무, 회원등이 참여한 가운데 ‘코로나19 우리함께 이겨내요! 코로나19가 끝날 때까지, 방심말고 조심!’이라는 현수막을 내걸고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전달된 마스크는 10장씩 휴대용 물티슈와 함께 포장해서 주민 100명에게 선짝순으로 나눠 주고, 기증받은 옷은 주민들이 필요한 만큼 무료로 가져갈 수 있도록 함에 따라 주민들의 호평을 받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황수왕 분회장은 “중구지회에서는 집고쳐주기, 도배, 장판등 많은 봉사활동을 하고 있지만 분회에서는 그렇지 못했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주민에게 조금이라도 위안이 되고 타동에 비해 모범이 되는 약수동 자유총연맹이 될 수 있도록 마음을 담아 준비했다”고 밝혔다.

 

김행선 중구의회 부의장은 “한국자유총연맹 약수동 분회에서 주민들을 위해 물심양면 봉사하는 모습에 감동을 받아 같이 동참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 봉사활동에 동참해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기식 중구지회장은 “황수왕 약수동 분회장과 회원들이 주민들을 위해 적극적인 봉사활동을 하는 모습에 많은 것을 느끼게 한다”며 “15개 동 분회에서도 조금이라도 봉사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토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