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2021년도 적십자 특별회비 전달

URL복사

김인호 의장 “소외된 이웃과 함께하는 ‘상생의 가치’ 실현에 앞장” 다짐

 

 

서울시의회 김인호(더불어민주당) 의장은 2월 17일 서울시의회에서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지사(회장 김흥권)에 400만원의 적십자 희망성금을 전달하며 소외이웃을 위한 나눔에 나섰다. 


시민들의 자발적 성금인 적십자회비는 화재·수해 등의 재난으로 인한 이재민 구호,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지원을 받지 못하는 사회 취약계층 및 위기가정의 생계구호, 보건·안전역량 강화 등 보건복지활동 및 구호활동과 같은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된다.   


서울시의 지난해 적십자회비 납부율은 10.4%로 2019년 8.7%보다 약 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코로나 위기상황에서 시민들의 따뜻한 마음이 하나로 모아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올해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의 목표 모금액은 67억 3천500만 원으로 서울시의회는 어려움이 닥쳤을 때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뭉쳤던 것처럼 시민의 자발적 참여를 통한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는데 앞장서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김인호 의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여건에 계신 분들을 직접 찾아뵙고 고충을 들어보지 못해 아쉽다”며 “지역 내 힘든 이웃을 위해 관심과 온정의 손길이 지속적으로 닿을 수 있도록 세심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