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혁신 공간 을지유니크팩토리 가동

URL복사

을지트윈타워 지하 2층 195평 규모… XR랩 구성, 인쇄·영상 인력 양성

 

 

중구(구청장 서양호)의 창업혁신공간 ‘을지유니크팩토리’가 10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개시한다. 을지유니크팩토리는 을지로4가역 을지트윈타워 지하2층에 645㎡(195평) 규모로 조성된 중구의 창업인큐베이터 및 메이커스페이스다.

 

시설 등 제반사항은 구가 조성하고 전반적인 운영은 동국대 창업원이 맡았다. 구는 이곳을 활용해 을지로 일대 집적된 도심제조업과 크리에이터들의 역량을 결합, 4차 산업시대에 걸맞는 창업생태계의 저변을 확대하고 도심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구는 3D프린팅, VFX(시각적 특수효과), IoT(사물인터넷), 레이저커팅, DTP(디지털 평판 프린팅) 등 차세대 산업혁명을 이끌 다양한 작업이 가능한 6개의 메이커스페이스 공간과, ISS VR(가상체험) 콘텐츠와 같은 실감기술을 활용한 XR랩, 홍보전시실, 교육공간을 갖추고 도심제조업 특화를 위한 인쇄·영상 인력양성, 소셜벤쳐 육성사업, 넥스트메이커스사업 등을 진행한다.

 

이달부터 그래픽과 시각 디자이너, 인쇄인을 대상으로 ‘디지털 인쇄 어플리케이션 교육과 인쇄 과정 커뮤니케이션 촉진 및 품질향상 교육’을 마련한다. 독립출판 작가를 위한 인쇄 실무 및 독립출판물 제작 교육은 이미 진행하고 있다.

 

예비 메이커스와 예비창업가를 대상으로 지역 문제에 기반한 창업 아이디어와 아이템을 개발하고 이를 광고 영상으로 창조해 낼 수 있는 ‘디지털 영상 창업자 교육’도 운영한다.

 

소셜벤처 육성사업을 위한 교육 및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도 이달부터 진행한다. 소셜벤처는 사회

문제 해결을 목표로 하면서 혁신 기술 또는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수익 극대화도 추구하는 기업을 말한다. 구는 이들의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성장을 체계적으로 지원해 궁극적으로 구와 상생할 수 있는 창업기업을 인큐베이팅한다는 방침이다.

 

서양호 구청장은 “을지유니크팩토리를 활용해 청년 창업 인력뿐 아니라 청소년 진로체험, 대학생 취업연계 등 다채로운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특화도심제조업 및 디지털콘텐츠 기반의 고부가가치 창업생태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