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의회 최초 전국 의장협의회장 탄생

URL복사

중구의회 조영훈 의장…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 회장 추대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 회의에서 제8대 후반기 회장에 조영훈 서울시구의회의장협의회장이 당선됐다. 지난 16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이날 회의에는 전국 15개 시군자치구의회 시도 대표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회장으로 추대되는 영광을 안았다.

 

조영훈 회장은 4선 의원으로 중구의회 전·후반기 의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지난 7월 서울시구의회 의장협의회장 당선과 함께 이번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장 당선으로 겹경사의 영광을 누리게 됐다. 조 회장은 중구의회가 배출한 최초의 전국 의장협의회장이다.

 

이날 수석부회장에 강원도 삼척시 이정훈 의장, 감사에 경기도 성남시 윤창근 의장, 경상남도 사천시 이삼수 의장이 각각 선출됐다. 새롭게 출범한 제8대 후반기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는 전국시군자치구의회 간 유기적이고 협력적인 의정교류와 공통 현안에 대한 공조를 더욱 공고히 하며 지방분권과 지방자치 발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아울러 조영훈 회장은 앞으로 2년간 전국 226개 기초의회와 2천926명의 기초의원을 대표하는 후반기 회장으로 의장협의회를 이끌게 된다.

 

조영훈 회장은 “뛰어나고 유능한 동료의원들도 많은데 저를 협의회장으로 추대해주신데 대해 가슴 깊이 감사드린다”며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은 광역의회에만 한정돼 있는 상황이다. 풀뿌리 민주주의의 기반인 기초의회에도 전부개정안이 적용돼 진정한 자치분권 실현과 실질적인 권한의 확대를 가져올 수 있도록 임기 동안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 각 시도 대표 회장들의 많은 협조와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