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코로나19 재난구호금 추가 지원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시·도민의 조속한 생활 안정화 일환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회장 신원철)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피해가 특히 집중된 대구·경북 지역에 특별 재난구호금을 추가 지원, 해당 시·도민의 빠른 생활 안정화에 앞장서기로 했다.

 

대구광역시의회에 2천만 원과 경북도의회에 1천만 원 규모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구호기관을 통해 지원되며, 코로나19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을 돕는데 쓰일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전 세계적으로 가파르게 확산되는 상황에서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 3월초에도 대구·경북 지역에 방역마스크를 지원했으나, 계속되는 확산으로 추가 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모아지면서 추가 지원을 하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의장협의회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와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에 앞장서며 일상 속에서 지역민 스스로가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고 일상생활을 영위하는데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는 홍보활동이 지역별로 활발히 추진되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