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운동 대전환 역량강화 추진

중구새마을가족 한마음 수련회… 중앙회장 특강에 DMZ평화생명동산 견학

 

 

새마을운동 중구지회(지회장 변창윤)는 지난 11일 한국DMZ평화생명동산에서 ‘2019 중구새마을가족 한마음 수련회’를 개최했다.

 

이날 수련회에는 정성헌 새마을운동중앙회장(24대), 김일근 서울시새마을회장, 이국주 서울시새마을회 사무처장, 김순자 중구새마을부녀회장, 조덕순 새마을문고중구지부회장, 김명곤 새마을지도자중구협의회 부회장과 80여명의 회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중구 새마을지도자의 노고를 격려하며 핵심조직에 대한 새마을중앙회장의 특강을 통해 새마을운동 대전환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성헌 새마을운동중앙회장은 생명·평화·나눔운동으로 새로운 문명사회 건설과, 새마을운동의 대전환을 활기차게 추진하고 있는 전국 200만 새마을 가족의 수장으로서 80분 동안 “공존과 순환, 생명과 평화의 공동체로 대전환하기 위해 배우고 실천하면서 힘을 모으고 봉사해 나가자”고 역설했다.

새마을 회원들은 DMZ평화생명동산에 도착해 중앙회장의 특강을 들은 뒤 DMZ평화생명동산과 을지 전망대를 견학했다.

 

변창윤 지회장은 “최근 들어 생명, 평화, 공경운동으로 새로운 문명사회 건설이 화두로 등장하고 있는 만큼 새마을운동 중구지회에서도 자연환경 보존은 물론 더불어 살아가는 아름다운 사회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