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캠페인 동참

URL복사

장애인복지관, 보건의료 등 코로나19 관련 종사자 위로
다음주자로 유락회복지관 지목

 

서울중구장애인복지관(관장 정진옥)은 지난 1월 20일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도 대면 노동에 종사하는 필수노동자에게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번 캠페인은 보건의료, 사회복지, 안전, 환경미화, 돌봄서비스, 배달업 종사자 등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도 업무 특성상 대면 업무를 수행하며 각자의 자리에서 역할을 다하고 있는 필수노동자분들에게 감사함과 격려의 마음을 전하는 캠페인이다.

 

서울중구장애인복지관은 중구시설관리공단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으며, 정진옥 관장을 비롯해 직원들이 필수노동자에 대해 감사함을 전달하는 데 동참했다.

 

정진옥 서울중구장애인복지관장은 “모두가 힘든 시기에도 일상을 유지하기 위해 노력해주심에 감사를 드린다”며 “제자리에서 최선을 다하시는 분들이 존중받고 대우받을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중구장애인복지관은 다음 주자로 유락종합사회복지관을 지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