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시설 화재… 66명 자력대피

URL복사

유관기관 합동, 2시간 20여분 만에 화재 진압

 

 

서울중부소방서(서장 이정희)는 1월 19일 오전 중구 흥인동의 한 고등학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로 창고 15㎡와 외벽 그을림 등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으며, 선생님과 학생 66명이 자력으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서는 경찰, 도시가스 및 한전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대응하고 약식 긴급구조통제단을 가동하고 대형 포크레인을 출동시켜 불은 2시간 20여분 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중부소방서 관계자는 2층 화물승강기 옆 창고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