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비대위원장 남대문시장 방문

URL복사

남대문시장 상인회장단과 간담회… 시장상인들의 애로사항 청취

 

 

지상욱 국민의힘 중구성동구을 당협 위원장은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함께 지난 18일 남대문시장을 방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상인들의 애로사항과 함께 민심을 청취했다.

 

현장에서 만난 상인들은 “매출이 절반 이상 줄었다. 외국인도 안 와서 다 굶어 죽는다, 지원금을 한 번 더 풀었으면 좋겠다. 정부에서 주는 소상공인 지원도 못 받고 있다”는 등 이구동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호소하며 “제발 경제 좀 살려 달라”고 요구했다.

 

시장을 둘러 본 뒤 남대문시장상인회(회장 문남엽) 임원진과의 간담회에서도 “임대료 부담이 많이 된다. 지주들이 상인들에게 임대료를 깎아 주면, 정부가 세제 혜택을 주면 좋겠다”며 “야당에서 정부에 강력히 요청해 소상공인들의 대출 유예 등 부담을 덜어주면 좋겠다”고 제안했다.

 

김 위원장은 “길게 잡고 정부 예산을 확보하고, 저희 나름대로 정부에 이런 문제 있다고 제안할 생각”이라고 화답했다.

 

지상욱 위원장(여의도연구원장)도 “남대문시장 상인들의 의견을 폭 넓게 수렴해 중앙당에 전달해 적극적으로 해결방안을 찾는데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