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예비후보들 잇따라 헌혈 캠페인

더불어민주당 박성준… 미래통합당 지상욱

 

중구성동구(을)지역에서 제21대 국회의원선거에 출마하는 후보들이 잇따라 헌혈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박성준 예비후보는 지난 23일 약수동 사거리 선거캠프 앞에서 헌혈캠페인을 전개했다. 코로나19로 밀폐된 공간에서 개소식을 할 수 없는 상황에서 박 후보의 출마에 대한 이유와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헌혈 캠페인을 주최하게 됐다.

 

박 후보 캠프 관계자는 “‘사건 반장에서 삶의 반장으로’라는 대표슬로건처럼 시민들의 삶에 도움이 되고자 하는 박 후보의 메시지를 담을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던 가운데, 코로나19로 헌혈인구가 줄어 혈액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들을 돕는 것이 가장 급한 곳의 분들에게 큰 의미가 될 것이라는 생각으로 캠페인을 준비하게 됐다”고 밝혔다.

 

 

미래통합당 지상욱 예비후보는 지난 20일 ‘코로나 19 극복 헌혈 동참 캠페인’을 전개했다.

 

지역 내 아파트 상가 지역에서 진행 된 이날 행사에서 미래통합당 지 후보와 당 소속 기초의원, 당원, 선거운동원 등 30여명이 직접 헌혈에 참여하고 이후 지역민들에게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혈에 동참해 줄 것을 호소하는 캠페인을 벌였다.

 

지 후보는 “코로나 19라는 국가적 위기를 함께 극복해 이겨내자는 의미로 당원 여러분들과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이 행사를 계기로 수혈이 필요한 환자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고 더 많은 국민들이 헌혈에 동참하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