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우주상가 성하준 회장 마스크 또 기부

URL복사

남대문 이어 세운·수표상인에 1만장… 구청장에 열화상 자동체온측정기 지원도 요청

 

 

남대문시장 SW우주상가 성하준 상인연합회장이 KF마스크 1만장을 남대문시장 상인회에 기증한데 이어 세운·수표상인들에게도 중구청을 통해 1만장의 마스크를 기부했다.

 

1차로 남대문시장상인회에 기증된 마스크는 상가 상인회에 통해 상인들에게 배부돼 고객들과 대면 영업에 사용되면서 찬사가 이어졌다.

 

지난 9월 25일에는 서양호 구청장을 구청장실에서 직접 만나 2차 전달을 가졌다.

 

이날 서양호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시장 상인들 영업활동이 대면으로 이어져 마스크가 지속적으로 필요할 때에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하려는 마음의 기부에 중구 소상공인에게 용기를 주는 행동”이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성하준 회장은 “국내 최대시장인 남대문시장이 외국관광객 급감으로 상인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며 “각 상가마다 열화상 자동체온측정기 부족으로 시장 방문고객과 종사자 체온측정에 어려움을 있다고 호소하고 보건방역 장비등을 추가로 지원해줄 것”을 건의했다.

성 회장은 현재 남대문시장 상인회 부회장도 맡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