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름 봉사단, 남산원에 생활용품 전달

URL복사

중복앞두고 임원들만 참석… 수박·샴푸·바디워시 등
임원들은 코로나에 따른 하반기 봉사활동 방향 논의

 

중구상공회 아우름 봉사단(단장 조남이)은 중복을 하루 앞둔 7월 20일 중구의 유일한 고아원인 남산원(원장 박흥식)을 찾아 수박 6통에 샴푸·바디워시등 생활용품을 전달했다.


이날 참석한 봉사단원들은 조남이 단장을 비롯해 박선영 부단장, 허유진 총무, 김윤기 중구상공회 사무국장이 함께 했다. 이날 코로나19로 인해 핵심 임원만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남이 단장은 “이번주부터 코로나19가 4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아우름봉사단의 활동 또한 야심차게 계획했던 2021년 활동이 좌초됨에 따라 코로나시기에 맞춰 ‘비대면’으로 방향을 선회하게 됐다”고 아쉬워 했다.


이들은 봉사에 앞서 7월 8일 단장, 부단장. 총무등과 을지로 트윈빌딩에서 만나‘ 2021 하반기 봉사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에따라 향후 봉사활동 방향에 대해 7월 24일, 산우회와 함께 북한산 등반(코로나19로 취소), 8월 14일 2차봉사(중구자원봉사센터), 9월 중구상공회 회원 상품 공모, 10월 중 아우름봉사단 마켓(스마트스토어 오픈), 11월 김장, 수익 공개 및 사업을 마무리, 12월 아우름 송년회(중구상공회 송년회 진행 시 참여)를 개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