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가치 아카데미’ 운영… 지역서 답을 찾다

URL복사

주민 스스로 지역문제 해결형 특화사업 발굴, 공모사업 수행
마을공동체 중심 지역사업모델 구축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4월 20일부터 충무아트센터 컨벤션홀에서 ‘2021년 내:일가치 아카데미’를 개최한다.

 

이에따라 오는 16일까지 선착순 50명 모집하며 지역사회 공헌사업에 관심있는 주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문의☎02-3396-5285).

 

일반 주민들에게는 생소한 사회적경제 인식 개선과 공감대 형성에 초점을 맞춘 ‘내:일가치 아카데미’는 지역에 필요한 사업을 주민이 직접 발굴해 수행하는 ‘내:일가치 챌린지’ 공모사업에 참여하기 위한 입문교육 과정이다.

 

지난해 이어 올해 두 번째 운영되는 아카데미 과정 첫날인 20일에는 사업설명회와 함께 공유경제, 착한 소비, 주민공모사업 우수사례 공유 등 주민 눈높이에서 바라보는 사회적경제 기본과정으로 진행된다.

 

지난해 참여한 주민모임의 활동사례도 함께 공유하며 다채로운 활동경험도 들을 수 있다.

특히 지역기반 동정부사업을 추진해온 서양호 구청장의 주민역량강화 교육도 교육과정에 포함돼 구사업에 대한 주민들의 참여와 관심을 유도할 계획이다.

 

이틀째인 4월 22일에는 사업계획서의 초안을 주민들이 직접 작성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마을관리, 도심재생, 돌봄, 교육, 상권활성화, 문화예술 분야 등 그룹별로 컨설턴트가 배치돼 사업모델을 공유한다.

 

구는 이번 사회적경제 아카데미를 발판 삼아 사회적경제 조직으로 발전가능성이 있는 협동조합, 마을기업 등을 발굴·육성하는 ‘내:일가치 챌린지’ 공모사업도 함께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