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핵심 법정 3개 단체 중구보건소 격려 방문

URL복사

자유총·새마을·바르게… 330만원 상당 사랑의 기프트 카드 전달

 

 

중구 법정 직능단체인 한국자유총연맹중구지회(지회장 문기식), 새마을운동중구지회(지회장 김명곤), 바르게살기운동중구협의회(회장 조걸)는 4월 9일 코로나19로 인해 최일선에서 고생하는 중구보건소(소장 윤영덕)를 찾아 직원들을 격려하고 격려품을 전달해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이날 참석한 문기식 자유총 회장, 김명곤 새마을 회장, 이환길 바르게살기 수석부회장은 코로나19 방역과 코로나 검사를 위해 애쓰는 직원들과 의료진, 현장근로자들에게 330만원 상당의 ‘사랑의 기프트 카드’를 전달하고 “우리모두 힘을 모아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다같이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자유총연맹과 새마을, 바르게살기에서 각각 110만원씩 총 330만원 상당의 사랑의 기프트 카드를 마련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