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원아들 보건소에 응원키트 100개 전달

URL복사

코로나19 방역에 힘쓰는 중구 보건소 직원들에 간식등 전달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지난 7일 중구청에서 중구어린이집연합회(회장 홍순옥)로부터 응원키트 100상자를 받았다. 응원키트에는 간식과 어린이집 원아들이 손수 만든 감사 카드가 담겼다고 했다.

 

편지와 응원키트는 구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헌신하는 중구보건소 직원들에게 배달됐다.

 

아이들이 직접 만든 그림편지에는 “우리의 슈퍼히어로 여러분이 있어 웃고 있어요”, “저희들 사랑받고 힘내세요. 사랑해요!”등 응원 메시지가 담겨있어 의미를 더했다.

 

한편, 중구는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어린이집을 만들기 위해 여러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보육교직원과 아동에게 마스크 30만장을 제공하고, 어린이집 33개소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했다. 이밖에도 방역소독비 지원, 코로나 확진자 발생시 전수검사 시행, 대체 아이돌보미 우선 배치 등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중구어린이집연합회 홍순옥 회장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어린이집 아동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현장에서 헌신하는 분들께 감사드린다. 어린이집연합회에서 준비한 간식과 아이들의 편지가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양호 구청장은 “따뜻한 응원과 격려로 의료진과 직원들에게 큰 힘이 돼 준 중구어린이집연합회와 아동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중구 또한 하루 빨리 구민의 일상을 되찾아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