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둠속에서도 희망의 등불 밝히는 매체기대”

URL복사

/ 각계 인사 창간 20주년 축하 메시지
박 성 준 국회의원(민주당 중구성동구을지역위원장)

 

중구자치신문의 창간 2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중구자치신문은 ‘살기좋은 중구, 살맛나는 중구’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2001년 창간 한 뒤 객관적이고 공정한 보도를 통해 13만 중구민을 대변하는 역할에 정성을 다해왔습니다.

 

중구자치신문 20년의 역사는 중구민의 든든한 파수꾼으로서 중구의 소식과 정보를 신속·정확하게 전달하고 지역사회 여론 형성에 이바지해온 인연이 쌓여 이룬 업적이라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휴머니즘에서 착안한 창간정신을 바탕으로, 지역 사회의 산 증인임을 자임하며 중구발전을 이끌어가는 지역 언론으로서 구민들의 사랑을 듬뿍 받기를 바랍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새 국면에 접어들면서 ‘4차 대유행’이 현실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온 국민이 고통 속에서 혼란을 경험하고 있는 때에 새로운 길을 비추고 희망의 등불을 밝히는 것이 언론의 사명이자 도리라고 행각합니다.

 

어려운 여건에서도 방역 관련 정보를 보도하며 구민의 삶을 지키고 국가적 위기 극복을 함께 돕는 모습은 중구자치신문이 이미 이러한 책무를 앞장서서 해나가고 있음을 또렷이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저 또한 국회에서 의정활동은 물론 중구지역의 현안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미래를 위한 시작! 서울 교육 조희연 교육감이 답하다’라는 주제로 토크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문제를 논의하고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조희연 교육감은 코로나 이후 미래교육의 방향과 한국판 뉴딜과 연계된 그린 스마트 스쿨 정책 등 교육에 대한 큰 방향을 먼저 설명하며 학부모님들의 많은 관심을 받기도 했습니다.

 

다시 한번 중구자치신문 창간 20주년을 축하드리며 무궁한 발전과 건승을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