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문화원·신당종합복지관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취약계층 어르신들 문화공동체 형성, 중구문화예술 발전 공유
중구명소 역사문화교육, 탐방활동을 통한 현장교육과 체험 등

 

 

중구문화원(원장 남월진)은 9월 1일 신당종합복지관(관장 오대일)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남월진 원장과 오대일 관장은 상호협조와 신뢰를 바탕으로 중구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상호노력하고 어르신들의 문화공동체 형성에 뜻을 같이 하기로 했다. 


남월진 원장은 “어르신들의 우리동네 명소마실 프로그램을 수행하고, 해설사 선생님들이 지역명소교육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전국 최초 최고 해설사로서의 자부심을 가지고 있는 만큼 양 기관이 1등 중구 문화예술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고 밝혔다.


오대일 관장은 “신당종합복지관 방문을 환영하고 양기관이 어르신들의 문화공동체형성에 함께 노력하자”며 “오늘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양 기관이 중구문화예술발전에 기여토록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중구문화원과 신당종합복지관은 실무회의를 지난 8월 26일 문화원에서 해설사 선생님과 신당종합복지관 담당자와 중구명소 역사문화교육 및 탐방활동을 통한 현장교육 및 체험, 마을명소 찾기 탐방등 참여자 중심의 문화컨덴츠 창출에 관해 심도있게 회의를 진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9월 7일부터 10일, 14일, 17일, 28일, 10월 1일등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교육을 진행키로 했다.


한편 중구문화원은 유락종합사회복지관에서 국비로 어르신께 못 다한 화가의 꿈을 실현시켜주는 청춘미술교실을 운영을 3년동안 진행한바가 있다.


앞으로 중림종합사회복지관등 관내시설 및 단체가 필요할 경우 문화원의 26년간 축적된 문화콘덴츠를 제공할 계획이다.